default_setNet1_2

소셜뮤직네트워크 서비스 앱(APP) ‘썸씽’, 아이콘ㆍ디블락으로부터 전략적 투자 유치 확정

기사승인 2019.01.17  11:13:31

공유
default_news_ad1
   
▲ 왼쪽부터 디블락 오현석대표, 썸씽 김희배 대표

소셜뮤직네트워크 서비스 앱(APP)을 개발 중인 ㈜이멜벤처스의 ‘썸씽(SOMESING)’이 한국의 블록체인 대표 플랫폼인 아이콘(대표 김종협)과 블록체인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양성하는 블록체인 엑셀러레이터인 디블락(대표 오현석)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고 17일 밝혔다.
 
기존 노래방 어플로 서비스 했던  ’썸씽(SOMESING)’은 블록체인 기반 소셜뮤직네트워크 서비스로서의 기능을 강화하고, 유저들이 부른 노래 콘텐츠에 가치를 부여하는 새로운 생태계를 구성한 서비스를 개발해 올해 1분기 런칭을 앞두고 있다.
 
이제까지 노래방 어플이나 서비스를 이용하는 유저들은 유료로 이용해야 하는 것을 당연하게 여겼다. 음원 비용과 운영비용을 생각하면 유료화가 당연한 일이었다.
 
이에 반해 ‘썸씽(SOMESING)’은 노래를 사랑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무료로 노래를 즐길 수 있다. 또 자신이 부른 노래가 새로운 컨텐츠가 되어, 팬들의 지원을 많이 받는 인기 컨텐츠가 될 경우, 일종의 수익이 쌓이게 된다. 그 수익을 노래를 부른 유저에게 돌려주는 정당한 보상 시스템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썸씽(SOMESING)’은 노래 음원 퀄리티 향상에 집중하여 모든 사용자가 노래를 부르는 데 있어,  고품질의 서비스를 누릴 수 있도록 서비스 개발에 집중했다. 여기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해 컨텐츠 생성자에게 정당한 보상 구조를 확립함으로써, 건강한 노래 문화를 형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디블락의 오현석 대표는 “썸씽(SOMESING)의 혁신적인 생태계 구성은 국내 뿐만 아니라 K-POP에 관심이 많은 해외에서 더욱 더 관심을 가지고 기사화가 되고 있고, 또 투자 문의가 지속적으로 들어오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번 투자 결정의 이유를 말하고, “향후 썸씽이 노래 문화 생태계 발전에 중심적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썸씽(SOMESING)의 김희배 대표(㈜이멜벤처스)는 “이번 아이콘과 디블락으로부터의 투자 유치를 계기로, 대규모 사용자 기반 서비스에 적합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함께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고 설명하고 “이번 투자는 썸씽(SOMESING) 베타서비스 런칭을 한 달여 앞둔 시점에서 큰 동력으로 작용 할 것”이라고 말했다.
 
썸씽(SOMESING)은 한국의 블록체인 대표 플랫폼인 아이콘과 블록체인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양성하는 디블락의 투자를 유치하면서 성장 가능성이 높은 블록체인 프로젝트로 평가받는 계기가 됐다는 입장이다. 장준영 기자 pamir63@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