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시교육청, 국·공·사립 중등교사 337명 선발

기사승인 2018.10.12  11:40:37

공유
default_news_ad1
공립 254명, 국립 7명, 사립 76명
사립법인도 시험위탁 늘어날 전망

 
부산시교육청은 교원의 정년퇴직, 명예퇴직 등으로 인한 결원을 보충하기 위해 국·공·사립 중등교사 337명을 선발한다.
 
시교육청은 12일 오전 10시 홈페이지를 통해 ‘2019학년도 국·공·사립 중등교사 임용시험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선발 인원은 공립의 경우 중등교사 25과목 241명과 특수중등교사 5과목 13명 등 254명이다. 국립은 1과목 7명, 사립은 18개 법인 19과목 76명이다. 이는 지난해보다 국·공립은 27명, 사립은 20명 늘어난 것이다.
 
이번 시험에는 지난해 보다 1곳이 늘어난 18개 사립학교 법인이 시교육청에 임용시험을 위탁했다. 특히 시교육청은 올해는 공립에서 채용하지 않는 ‘전기·전자·통신’ 과목에 대해서도 시교육청이 임용시험을 실시해 앞으로 시험을 위탁하는 사립학교 법인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시험을 위탁한 사립학교 법인 가운데 9개 법인은 ‘공·사립 동시지원 제도’에도 신청했다. 이 제도는 부산교육청이 사립학교의 교사 채용난을 해소하고 지원자의 선택권을 넓혀주기 위해 지난 2017학년도 시험에 도입한 것이다.
 
이에 1지망으로 시교육청 공립학교 교사에 지원한 사람 중 희망자는 2지망으로 이들 사립학교 법인에 지원할 수 있다.
 
시험일정은 인터넷 원서접수가 오는 22일 오전 9시부터 26일 오후 6시까지 있다. 1차 시험은 다음달 24일이며 1차 시험 합격자 발표는 내년 1월 2일 오전 10시다. 2차 시험은 내년 1월 22일부터 23일까지며 최종합격자는 내년 2월 8일 오전 10시다.
 
자세한 내용은 부산시교육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의 공고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청희 기자 sweetpea@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