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항만공사,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사승인 2018.05.16  10:05:20

공유
default_news_ad1
다중이용시설 화재발생 가정 대피 훈련 등 실시

부산항만공사(BPA)는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오는 18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난 14일부터 실시한 안전한국훈련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의거해 모든 재난관리책임기관이 참여하는 범국가적 대규모 재난대응 훈련이다. 

부산항만공사는   훈련기간중 전 임직원 대상 불시 비상소집 훈련과 지진 및 국제여객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화재발생을 가정한 대피 훈련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지난 15일에 부산시 서구청 등 재난 유관기관 17개기관 및   민간단체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송도공원(서구 암남동 소재) 일원에서 지진해일·화재·해양오염 등 복합재난 상황발생을 가정한 합동 복합재난 대응훈련을 실시하기도 했다.
 
부산항만공사 우예종 사장은“지난해 발생한 포항지진을 계기로 부산항 재난 발생시를 대비하여 모든 임직원과 이용객이 참여하는 실제와 같은 재난대응 훈련을 통해 사고없는 안전한 부산항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형준 기자 samic8315@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