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전 대통령 성대모사로 칭찬받은 전원책...김구라 “적당히 해야 후일 도모할 수 있어”

기사승인 2018.03.14  13:46:12

공유
default_news_ad1
   
▲ JTBC
[일간리더스경제신문=이준혁 기자]이명박 전 대통령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전원책 변호사의 이 전 대통령의 성대모사가 새삼 주목 받고 있다.

앞서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에서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박근혜 대통령 저격 발언 등에 대해 다루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은 최근 박대통령을 향해 "나도 (국정운영을) 못했지만 나보다 더 못하는 것 같다"고 지적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전원책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목소리라면 이렇게 이야기 했을 거다"라며 뜬금없이 MB 성대모사에 나섰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연구를 정말 많이 하신다. 대단하다"고 감탄했다.

그러자 전원책은 이 전 대통령의 성대모사를 남발했고, 김구라는 "(개인기를) 너무 많이 하시면 값어치가 떨어진다"며, "적절히 하셔야 다음에 후일을 도모할 수 있다"고 조언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한편 이명박 전 대통령이 14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에 소환됐다.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최신기사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