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예탁결제원,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전자투표 도입률 50% 미만"

기사승인 2018.02.14  10:34:37

공유
default_news_ad1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의 전자투표와 전자위임장 도입률이 50%에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예탁결제원은 12일 기준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가운데 전자투표를 도입한 회사 비율이 47%(364개사), 전자위임장은 44%(343개사)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특히 시가총액 상위 100위권 내 기업 중에서는 전자투표 도입률이 13%, 전자위임장은 11%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스닥시장은 이보다는 높아 전자투표 도입률은 65%(822개사), 전자위임장은 64%(814개사)를 기록했다.
 
예탁결제원은 전자투표제도 활성화를 위해 이달 중 주주 본인 확인 및 전자투표 행사 시에 활용하는 공인인증서의 범위를 증권용·범용 외에 은행용도 추가할 계획이다. 또한 내달까지 한 달 동안 온·오프라인에서 전자투표 홍보활동을 할 예정이다. 최형욱 기자 chu@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