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 기상캐스터, 네티즌들 반응은? ‘왜 날 두고 가시나~’ “아침에 봤는데 너무 웃겼어...마이크 들이대니 다들 고개 절레절레”

기사승인 2018.01.12  15:27:39

공유
default_news_ad1
   
▲ 방송캡처
[일간리더스경제신문=박민수 기자]개그맨 조세호가 기상캐스터로 활약한 모습에 팬들이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조세호는 12일 오전 최강 한파 속 기상캐스터로 깜짝 변신해 화면에 등장했다.

특히 조세호는 일기예보에서 볼 수 없었던 재미난 패션으로 오늘의 날씨를 전해 눈길을 모았다. 

해당 장면을 본 네티즌들은 “빵빵 터트리네. 조세호를 전문 기상캐스터로 만들자 !!!”, “추운 날 웃음 선사해줘서 고마워요”, “사람들한테 마이크 들고 적극적으로 인터뷰하자고 얘기해는데...다들 절레절래”, “아무도 인터뷰 안 해주는 거 왜 이렇게 웃기냐”, “출근길에 조세호 봤는데 너무 귀여웠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또한 “무명이 엄청 길었다. 고생하더니 이제야 빛을 본다. 이젠 웃을 일만 남았다.”, “예명인 양배추 버리고 본명인 조세호 쓰니 인기가 완전 바뀌었네 ㅋㅋ”, “올해의 대상은 네 것”등 조세호를 응원하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한편 조세호는 이날 MBC '뉴스투데이'에서 기상캐스트로 맹활약했다.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