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작년 채권 등록발행액 361조원…전년 比 16%↑

기사승인 2018.01.12  12:41:36

공유
default_news_ad1
작년 공사채 등록발행금액이 전년 대비 1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예탁결제원이 12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공사채 등록발행금액은 361조4915억원으로 전년(310조8427억원) 대비 16.3% 늘었다.
 
모집유형별로 공모는 295조8296억원(88.4%), 사모가 38조7861억원(11.6%)으로 나타났다. 지난해와 비교해 공모채권(16.5%)과 사모채권(18.4%) 모두 증가했다.
 
특히 사모채권 중 중소기업 지원정책에 따라 발행하는 프라이머리-채권담보부증권(P-CBO)의 기초자산은 2조4831억원으로 13.4% 증가해 전체 사모발행의 6.4% 차지했다.
 
외화표시채권의 등록발행금액은 3조5893억원으로 집계됐으며 이 가운데 달러 표시 채권은 3조4931억원으로 전체 발행규모의 97.4%에 달해 가장 많이 발행됐다.
 
이어 엔화 표시 채권이 514억원으로 1.4%, 위안화 표시 채권이 448억원으로 1.2%를 차지했다.
 
만기별로는 중기채권(1년 초과 3년 이하)이 143조9150억원(39.8%), 단기채권(1년 이하)이 119조7493억원(33.1%), 장기채권(3년 초과)이 97조8272억원(27.1%)을 각각 차지했다. 최형욱 기자 chu@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