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현진 “개가 주인 말 듣지 않을 경우 목줄 채워야…나쁜 남자도 이런 식으로”

기사승인 2017.12.07  23:21:26

공유
default_news_ad1
   
▲ 방송 캡처
배현진 아나운서가 화제가 되고 있다. 이에 배현진 과거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과거 한 방송에 출연한 배현진 아나운서는 “사나운 개를 길들이는 게 특기다”라고 말해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배현진은 “사나운 개는 맛있는 걸 많이 주면 겁내지 않아도 된다”며 “그래도 개가 주인의 말을 듣지 않을 경우 목줄을 채워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MC들이 “나쁜 남자도 이런 식으로 다루냐”고 묻자, 배현진은 “사실 그런 의미로 말씀드렸다. 목줄까지 채워 본 적은 없는데 그런 분이 있다면...”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현진의 말에 지상렬은 “나한테 목줄 좀 채워봐라”고 덧붙여 스튜디오를 폭소케 했다.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