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시 10개 대학 산학협력단, 노동관계법 위반 61건…임금체불 2억원

기사승인 2017.11.14  18:39:42

공유
default_news_ad1
부산에 있는 주요 대학 10곳의 산학협력단이 노동관계법을 제대로 지키지 않은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부산고용노동청이 올해 10월 한달 간 부산지역 10개 대학 산학협력단을 근로감독한 후 발표한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전체 10개 대학의 산학협력단 모두가 근로기준법 등 노동관계법을 위반했다. 위반사항은 모두 61건이었다. 이와 함께 최저임금 위반 등으로 임금체불 액수는 2억2242만2천원으로 나타났다.
 
또한 취업규칙 미변경 8개, 노사협의회 관련 위반 6개, 직장 내 성희롱 예방교육 미실시 2개 등이 밝혀져 시정지시가 내려졌다.
 
부산고용노동청은 기간제 근로자에 대한 근로조건 서면 명시 의무를 위반한 2개 산학협력단에대해서는 시정 기한을 부여하지 않고 곧바로 과태료 70만원을 부과하기로 했다.
 
정지원 부산고용노동청장은 "대학은 재학생과 졸업생의 현장실습 및 취업 지원 시 근로조건 보호를 위해 노동관계법을 가장 잘 숙지하고 준수해야 하는 곳"이라며 "청년들의 열정이 존중되고 노동관계법 준수 관행이 정착될 수 있도록 근로감독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고용노동청은 14일 오후 대학 산학협력단 관계자와 간담회를 이번 근로감독 결과를 설명함과 동시에 재발 방지를 당부했다. 최형욱 기자 chu@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