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시교육청, 사립유치원 집단휴업 대책 마련

기사승인 2017.09.13  14:29:30

공유
default_news_ad1
관내 98개 공립유치원 등 유아돌봄
14일 오후 2시까지 신청서 작성해야

 
부산시교육청은 사립유치원 집단휴업 강행시 보육대란을 막기 위해 공립유치원 등을 통해 ‘유아 임시 돌봄’을 지원하기로 하는 등 대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사립유치원 단체인 한국유치원총연합회는 국공립유치원 확대 정책 반대와 사립유치원 정부 지원금 확대, 투명한 회계를 위한 재무회계규칙 도입 반대 등을 요구하며 오는 18일 1차 집단휴업을 한다고 예고한 상태다.
 
한국유치원총연합회는 1차 휴업 이후 정부 태도가 변하지 않으면 오는 25∼29일 2차 휴업을 하는 등 2회에 걸쳐 총 6일 휴업을 한다는 입장이다.
 
시교육청은 1차 휴업일인 18일 돌봄이 필요한 유아들에게 부산지역 98개 공립유치원과 유아교육진흥원 등에서‘유아 임시 돌봄’지원을 시행하기로 했다.
 
유아 임시 돌봄 지원이 필요한 학부모는 14일 오후 2시까지 인근 공립유치원과 유아교육진흥원 홈페이지에 탑재된 ‘유아 임시 돌봄’신청서를 작성하여 메일 또는 직접 방문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신청 후에는 해당 유치원과 상담 후 신청 상황 등을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시교육청 관계자는 설명했다. 장청희 기자 sweetpea@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