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경대, 개강 후 2주간 온라인 등 비대면 수업 실시

기사승인 2020.03.02  11:38:27

공유
default_news_ad1
   
▲ 출입이 통제된 세종2관 전경. (부경대 제공)
기숙사 외출 통제, 도서관 휴관 등
학생들 이동 최소화 조치 시행

 
부경대학교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캠퍼스를 만들기 위해 비대면 수업, 기숙사 외출 통제 등 학생들의 이동 최소화 조치를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부경대는 개강일 2주 연기(3월 2일→3월 16일)에 이어 학생들의 외부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개강 후 2주간(3월 16일부터 3월 27일까지) 비대면 수업을 실시하기로 했다. 이 기간 동안 강의실 출석 수업은 진행되지 않는다. 대신 온라인 수업 등으로 대체된다.
 
부경대는 현재 기숙사(세종2관) 거주 학생들을 코로나19 감염원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학생들의 기숙사 밖 출입을 엄격히 통제하기로 했다. 이 기숙사에는 현재 500여명의 학생들이 거주 중이다.
 
조치에 따라 기숙사 거주 학생들은 부득이한 경우 말고는 외출이 통제되며 식사도 지정된 시간과 장소에서만 할 수 있다. 식사 때 학생들은 코로나19 부경대 비상대책반원들의 인솔에 따라 이동하게 된다. 간단한 생필품 구입은 식사시간을 이용하여 관내 편의점에서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부경대는 기숙사 거주 학생들에게 마스크 1500장을 지급해 착용을 의무화하기로 했다.
 
앞서 부경대는 지난달 26일부터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도서관 전면 휴관에 들어갔으며, 학교 정문과 후문을 제외한 캠퍼스 출입문 폐쇄, 일반인 출입 금지 조치도 단행하는 등 감염원과의 거리두기를 강화하고 있다. 장청희 기자 sweetpea@leaders.kr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