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구의 연애’ 처음 마주 앉은 두 사람은...

기사승인 2019.06.25  21:05:01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MBC

[일간리더스경제신문=디지털뉴스팀] 김민규와 채지안은 대화를 통해 그동안의 오해를 풀고 울산 여행에서 더욱 가까워진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또 진실게임을 통해 서로의 마음을 조금씩 확인하며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진행될지 기대감이 더해져있는 상황이다.

그러던 중 두 사람이 드디어 첫 공식 데이트를 한다는 소식이 전해져 모두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나 이번 데이트는 여섯 번의 여행 만에 처음으로 단둘이 보내는 시간으로 더욱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처음 마주 앉은 두 사람은 잠시 어색한 기류가 흐르기도 했지만 이내 서로 장난치며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김민규는 데이트 내내 본인의 휴대폰으로 채지안의 모습을 찍어주며 연신 “예뻐요” “진짜 예뻐”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또 채지안은 김민규와의 데이트에서 충격적인 신체 비밀(?)을 밝히며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저작권자 © 일간리더스경제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9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최신기사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